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정몽규 HDC 회장, 포니정재단에 10억원 사재 출연한다

기사승인 2018.05.17  13:27:59

공유
default_news_ad2

- 이번이 두번째 사재출연, "장학·학술 사업을 더욱 확장해나가겠다"

HDC그룹은 정몽규 HDC 회장이 21일 고 정세영 명예회장 타계 13주기를 맞아 포니정재단에 사재 10억원을 출연한다고 17일 밝혔다. 사진은 정몽규 HDC 회장이 서울 용산구 신라아이파크면세점 그랜드 오픈식에 참석하고 있는 모습. /여성경제신문 자료사진

포니정재단은 정몽규 회장이 정세영 명예회장의 업적을 기리기 위해 2005년 설립한 복지 재단이다.

정 회장은 2015년에 123억원 상당의 개인 소유 현대산업개발 주식 20만 주를 기부했으며 이번이 두번째 사재출연이다.


포니정재단은 우리 사회에 긍정적인 변화를 이끌고 있는 인물과 단체에 수여하는 포니정 혁신상, 인문학 분야에 대한 학술지원 사업, 국내외 인재들을 위한 다양한 장학사업 등을 펼치고 있다.

최초 36억원의 출연금으로 설립돼 현재 579억원 규모로 성장했다.

포니정재단 관계자는 "이번 정 회장의 사재 출연을 통해 장학·학술 사업을 더욱 확장해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양혜원 기자 yhwred@naver.com

<저작권자 © 여성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